심은진 "5세 연하 ♥전승빈, 한달만 내가 먼저 프러포즈"('대한외국인')

2021-09-21 13:45:17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대한외국인' 심은진이 남편 전승빈과의 프러포즈 일화를 공개했다.



2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추석을 맞아 '가요톱10' 특집으로 김정민, 양동근, 심은진, 제아, 슬리피 등 10인의 가수 군단이 총출동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이번 방송에서는 한국인 5명이 10명의 대한외국인 팀에게 도전했던 방식을 완전히 뒤집었다. 대한외국인 팀을 대표하는 5인의 강자들이 도전자로 나서고, 이에 맞서 피라미드에 앉은 10인의 한국인이 철통 방어를 펼친다.

심은진은 1998년 그룹 베이비복스로 데뷔, '야야야' '인형' '겟 업' 등의 곡을 히트시켰고 이후 연기자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지난 1월 MBC 드라마 '나쁜 사랑'을 통해 인연을 맺은 5세 연하의 배우 전승빈과 결혼 소식을 알렸다.

최근 진행된 '대한외국인' 녹화에서 MC 김용만이 최근 결혼한 심은진에게 프러포즈에 대해 묻자 심은진은 "연애 한 달 만에 제가 먼저 '같이 살래?'하고 프러포즈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남편이 왜 자기 걸 뺏냐며 반지 주는 날은 자기가 하고 싶다고 말해서 반지 받는 날짜를 정해줬다"며 남다른 프러포즈 일화를 공개했다.

이날 대한외국인 팀에는 대한외국인 최고 실력자 에바에 버금가는 비밀병기 실력자가 등장했다. 긴장도 잠시, 파죽지세로 풀어나가는 퀴즈 실력에 모두가 깜짝 놀랐다는 후문. 방송은 22일 오후 8시 30분.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