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체크]'옆구리 통증 호소' 김성현, 안상현과 교체 "상태 체크할 것"

2021-09-24 15:56:44

2021 KBO리그 SSG 랜더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24일 인천SSG랜더스필드 열렸다. 2회말 SSG 김성현이 안타를 날린 뒤 허리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 인천=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1.09.24/

[인천=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SSG 랜더스가 좋은 타격감을 보이던 김성현의 부상에 속앓이를 하게 됐다.



김성현은 24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전 2회, 갑작스런 부상을 호소해 안상현과 교체됐다.

SSG는 2회 한유섬이 선제 솔로포를 쏘아올렸다. 이어 김성현이 3유간 빠지는 안타를 때려냈다.

하지만 1루에 출루한 김성현은 트레이너를 불렀고, 잠시 후 교체됐다. 22일 키움 히어로즈전에서 경기 막판 동점 홈런을 치는 등 최근 5경기 타율 4할4푼4리(18타수 8안타)로 좋은 타격감을 유지하던 김성현이기에 SSG로선 아쉬울 노릇.

SSG 측은 "김성현은 우측 옆구리 통증으로 교체됐다. 상태를 체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천=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