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 레전드' 이대호, KBO 통산 1800경기 출장 달성…역대 26번째[인천레코드]

2021-09-24 15:46:10

1회초 롯데 이대호가 타석을 준비하고 있다. 수원=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1.09.16/

[인천=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부산의 심장' 이대호가 KBO 기준 1800경기 출장을 달성했다.



이대호는 24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SSG 전 2회초 타석에 들어섰다.

이에 따라 전날까지 1799경기를 기록중이던 이대호는 KBO 통산 26번째로 1800경기를 완성했다. KBO 기준으로, 일본프로야구(NPB)와 미국프로야구(MLB)에서 뛴 5년의 시간은 제외한 기록이다.

KBO 통산 최다경기 1위는 박용택(2236경기)이다. 정성훈(2223경기) 이진영(2159경기) 양준혁(2135경기) 등이 뒤를 따른다.

다만 기념비적인 1800경기의 첫 타석에서 이대호는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경기는 SSG가 2회말 터진 한유섬의 솔로포를 앞세워 1-0으로 앞서고 있다. SSG는 이어진 무사 1,2루, 2사 만루 찬스에선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이재원의 번트는 보기드문 3-5-4 병살타가 됐고, 추신수는 2타석 연속 삼진으로 물러났다.

인천=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