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84㎡ 아파트도 40억원 시대…아크로리버파크 42억원에 매매

2021-09-26 16:08:27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근 집값이 크게 뛰면서 국민평형으로 불리는 전용면적 84㎡ 아파트 매매가격이 40억원을 넘긴 단지가 나왔다.



26일 국토교통부 실거래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 있는 아크로리버파크 전용 84.95㎡는 이달 2일 42억원(15층)에 신고가로 거래됐다.

이는 84㎡ 기준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가격이자 해당 면적에서 처음 40억원을 넘긴 것이다.

해당 평형은 6월 39억8천만원(10층) 신고가 거래 이후 3개월 만에 신고가 기록을 다시 썼다.

아크로리버파크는 신반포1차를 재건축해 5년 전 입주한 단지로, 2019년 9월 중소형 평형이 3.3㎡당 1억원을 넘기며 '평당 1억원 시대'를 여는 등 대표적인 고가 아파트로 꼽힌다.

dkkim@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