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건창·나지완·장원준·오선진 미신청…FA 14명 공시, 26일부터 계약 시작 [공식발표]

2021-11-25 11:26:31

서건창. 스포츠조선DB

[스포츠조선 이종서 기자] 총 19명이 대상이었던 2022년 FA 시장. 14명의 선수가 FA를 신청했다.



KBO는 25일 2022년 FA 자격 선수로 공시된 19명 중 FA 승인 선수 14명의 명단을 공시했다.

2022년 FA 승인 선수는 장성우 허도환 황재균(이상 KT 위즈) 김재환 박건우(이상 두산 베어스) 백정현 강민호 박해민(이상 삼성 라이온즈) 김현수(LG 트윈스) 박병호(키움 히어로즈) 나성범(NC 다이노스) 정 훈, 손아섭(롯데 자이언츠) 최재훈(한화 이글스) 등 총 14명이다.

미신청자는 서건창(LG) 오선진(삼성) 장원준(두산) 나지완(KIA) 민병헌(롯데)로 5명. 이 중 민병헌은 은퇴 의사를 밝혔다.

2020 시즌 종료 후부터 시행된 FA 등급제에 따라 FA 승인 선수가 원 소속구단 외 다른 구단과 선수 계약을 체결할 경우, 원 소속 구단은 해당 선수의 등급(A~C)에 따라 체결한 구단으로부터 보상을 받을 수 있다.

한편, 공시된 2022 FA 승인 선수는 26일부터 계약을 체결할 수 있다.

총 14명이 FA 승인 선수로 공시됨에 따라 KBO 규약 제173조 [FA 획득의 제한]에 의거해 각 구단은 원 소속 구단 FA 승인 선수를 제외하고, 타 구단 소속 FA 승인 선수 중 2명까지 계약을 체결할 수 있다.이종서 기자 bellstop@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