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승기 "소통 어렵다고 느끼는 관계 있어" 고백

2021-11-28 10:32:47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가수 이승기가 '소통'과 관련한 고민을 털어놓는다.



28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는 소통 전문가 김창옥이 사부로 등장한다. 그는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소통 잘하는 법'을 직접 전수할 예정이다.

최근 이승기, 양세형, 김동현, 유수빈은 한국 대표 소통 전문가 김창옥을 만나기 위해 천혜의 자연경관을 품은 제주도로 향했다. 김창옥 사부의 집에 도착한 멤버들은 환상적인 뷰를 보고 감탄하는가 하면, 제주도에 얽힌 사부의 남다른 사연에 놀라기도 했다고 전해진다. 또한, 이날 김창옥 사부의 팬을 자처한 개그맨 황제성이 일일 제자로 등장, 그의 강의로 인생이 달라졌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멤버들은 김창옥과 함께 소통에 관한 특별한 시간을 보내며 누구에게도 말하지 못했던 소통의 어려움을 방송 최초로 솔직하게 털어놓으며 사부의 조언을 구했다고. 특히 유수빈은 누구나 한 번쯤 겪을 수 있는 친구와의 소통 문제를 속 시원히 고백해 공감을 이끌었고, 이승기는 "소통이 어렵다고 느끼는 관계가 있다"라며 그동안 숨겨왔던 고민을 진솔하게 터놓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소통의 왕'으로 불리는 김창옥은 멤버들과 시청자들이 유용히 활용할 수 있는 해결책을 전수하며 시간을 더 알차게 만들었다는 후문. 멤버들의 고민과 솔루션에 관심이 쏠린다.

멤버들과 일일 제자 황제성의 '불통' 스토리와 김창옥 사부 표 '소통 특급 솔루션'은 28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