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 이정현, 결혼 3년 만에 엄마 된다 "임신 중기..입덧 너무 심해" [공식]

2021-12-07 14:43:19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이정현이 결혼 3년 만에 엄마가 된다.



7일 이정현의 유튜브 채널 '이정현의 집밥 레스토랑'에는 '여러분들께 전하고 싶은 기쁜 소식이 있어요!'라는 제목으로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이정현은 "여러분들께 좋은 소식 함께 나누고 싶어서 영상으로 찾아뵙게 됐다"며 "저희 가정에 새로운 식구가 찾아왔다. 사랑스러운 아기가 찾아왔다"며 임신 소식을 전했다.

유튜브를 업로드하지 못할 정도로 입덧이 심했다는 이정현은 "입덧이 정말 너무 심하게 와서 물도 못 마시고 밥도 잘 못 먹고 너무 힘들었다. 이 세상 어머니들이 얼마나 존경스럽고 위대한지 다시 한 번 느낄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제 임신 중기에 접어들었다. 근데 아직 입덧이 조금 남아있다"며 "그래서 새로운 영상 업로드하는데 시간이 좀 더 필요할 거 같다. 양해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정현은 "내년에 영화 두 편 개봉을 앞두고 있다. 또 새로운 촬영도 앞두고 있다. 내년에도 활발한 활동 꾸준하게 보여드릴테니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며 "이제 연말이 다가왔는데 코로나 조심하시고 사랑하는 사람들과 따뜻한 연말 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정현은 지난 2019년 3세 연하의 정형외과 전문의와 결혼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