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경북 구미에 업사이클링 활용 72번째 '작은도서관' 완공

2022-01-20 13:47:30

롯데홈쇼핑이 지난 19일 경북 구미에 업사이클링 섬유패널을 활용한 친환경 학습공간 '작은도서관' 72호점(해평누리작은도서관)을 완공하고, 개관식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롯데홈쇼핑에 따르면 '작은도서관' 72호점은 롯데홈쇼핑이 MZ세대 직원의 아이디어를 반영해 사회공헌활동에 업사이클링을 활용한 ESG활동이다. 의류 폐기물을 업사이클링 방식으로 재가공한 섬유패널 1톤이 책장, 책상 등 가구를 제작하는 데 사용됐다. 섬유패널은 기존 가공 목재보다 내구성이 뛰어나 건축물 내장재, 외장재, 붙박이장 가구 등의 용도로 활용이 가능하며, 환경 호르몬으로부터 안전하다. 롯데홈쇼핑은 향후 '작은도서관'을 시작으로 도심 숲 조성사업 '숨;편한 포레스트' 등 기존 사회공헌활동에 업사이클링을 접목해 탄소저감 등 ESG 경영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3년부터 구세군 자선냄비와 함께 문화 소외지역 아동들을 위해 친환경 학습공간 '작은도서관'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전국 모든 지역에 72호점까지 개관했으며, 2025년까지 작은도서관 100개소를 건립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도서관 이용이 어려워지자 온라인 전자도서관을 오픈해 태블릿PC와 함께 전자도서를 제공하는 등 비대면 학습 지원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롯데홈쇼핑 관계자는 "기존 진행하고 있는 사회적 책임활동에 친환경 요소를 반영해 ESG경영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