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트·구글 '증가', 다음·네이버 '감소'…지난해 검색앱 이용자 수 변화

2022-01-20 14:25:01

지난해 국내 검색 애플리케이션(앱)의 선호도가 변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네이트와 구글의 사용자가 늘었고 다음과 네이버는 줄어든 것으로 파악됐다.



20일 아이지에이웍스의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는 지난해 1월과 12월을 기준으로 주요 검색 앱의 한국 월간활성이용자(MAU) 증감을 비교한 결과를 공개했다. 안드로이드와 iOS 사용자를 합산했다.

비교 결과 구글앱 MAU는 지난해 12월 3230만8823명으로 지난해 1월 2926만3840명보다 304만4983명(10.4%) 늘었다. 네이트 MAU는 지난해 12월 437만4713명으로 지난해 1월 대비 61만6110명(16.4%) 증가했다. 증가율 면에서 주요 검색 앱 중 가장 높은 수준이다.

앱 이용자 수가 증가한 것은 뉴스와 검색 이용이 편하다는 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반면 네이버의 MAU는 지난해 1월 4041만4450명에서 지난달 4020만4804명으로 20만9646명(0.5%)이 줄었다. 이용자 감소에 따라 네이버와 구글의 MAU 격차는 지난해 1월 1115만610명에서 지난해 12월 789만5981명으로 축소됐다. 다음의 MAU는 지난해 12월 871만7723명으로 지난해 1월보다 105만2204명(10.8%) 줄었다.

김세형 기자 fax123@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