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년 연속 해외직구 최다 품목은 '건강기능식품'

2022-01-20 14:30:53

이미지 출처=아이허브

건강기능식품(이하 건기식)이 2년 연속 한국인이 가장 많이 구매하는 해외직구 품목으로 집계됐다.



세계 최대 웰니스 이커머스 기업 아이허브(iHerb)와 모바일서베이 전문업체 오픈서베이가 지난해 12월, 6개월 이내 해외직구 경험이 있는 500명 (2050 남녀, 복수응답 가능)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구매 경험이 가장 많은 해외직구 품목은 건기식(51.2%)으로 나타났다. ▲패션 잡화(41.0%), ▲의류ㆍ패션 관련 상품(39.4%) ▲생활용품(23.2%) ▲운동ㆍ취미 용품(21.6%)이 뒤를 이었다. 건기식은 2020년에도 해외직구 구매 품목 1위(52%)를 기록한 바 있다.

통계청에서 발표한 지난해 온라인 해외 직접 구매(해외직구) 동향에 따르면, 2021년 3분기까지의 해외직구 구매액은 총 3조 6312억원 규모로 2020년 동기 대비 27% 증가한 수치다. 2020년 연간 해외 구매액이 4조 677억원임을 감안했을 때 2021년 연간 해외 구매액은 5조원을 넘을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이번 조사에서 건기식 구매 경험 후 만족한다고 대답한 비율은 80.9%로, 전자·통신 기기(61.5%), 의류·패션 관련 상품(58.9%)을 압도했다. 2020년 진행된 동일 기준 조사에서도 건기식은 구매 후 만족도 1위(75.8%)를 기록했다. 만족도가 높은 이유로는 ▲가격의 저렴함(70.8%) ▲제품의 좋은 품질(66.2%) ▲높은 할인율(46.9%) ▲빠른 배송(14.6%) 등이 꼽혔다. 향후에도 해외직구 의향이 있는 품목에서도 건기식이 50.2%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성별로 보면 여성(59.3%)이 해외직구로 건기식을 구매하는 비율이 남성(42.9%)보다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의 해외직구 품목은 1위 건기식(59.3%)에 이어 2위는 패션ㆍ잡화(42.3%)로 나타났다. 특히 여성 직구 품목에서는 건기식 구매 비율이 패션·잡화 대비 17%나 높게 집계됐다. 남성 직구 품목 1위는 전자ㆍ통신 기기(44.5%)로, 건기식(42.9%)이 그 뒤를 이었다. 두 품목 간 비율은 1.6% 차이로 비슷한 수치를 보였다.

연령별로는 50대(57.7%)가 해외직구로 건기식을 가장 많이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30대(55.6%), 40대(50.0%), 20대(41.6%) 순으로 나타나 고른 분포를 보였다.

한편 이번 조사의 응답자들은 아이허브, 미국 아마존, 알리 익스프레스를 비롯해 국내 유명 직구 플랫폼 등 총 7개 쇼핑몰을 해외직구 시 주로 이용하는 쇼핑몰로 꼽았으며 해외직구 쇼핑몰 선택 기준으로 제품 신뢰도, 빠른 배송, 할인율 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직구 플랫폼들 중 제품 신뢰도 부분에서는 아이허브가 2020년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