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투호 2경기 연속골 김진규 23번…부산 2022 시즌 배번 공개

2022-01-22 10:59:42



[스포츠조선 김성원 기자] 부산 아이파크가 2022시즌 선수 배번을 공개했다.



벤투호에서 2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신 황태자'로 떠오른 김진규는 23번을 유지한다. 아이슬란드(5대1 승)와의 A매치 데뷔전에서 골맛을 본 김진규는 21일(한국시각) 몰도바전에서도 선제 결승골을 작렬시키며 팀의 4대0 완승을 이끌었다.

부산을 이끌 주장 박종우는 8번, 지난해 K리그2 득점왕과 MVP를 거머쥔 안병준도 지난 시즌과 마찬가지로 9번을 택했다

2021시즌과 완전히 다른 번호를 택한 선수도 있다. 기존 21번을 달았던 최 준은 2022시즌 48번으로 그라운드를 누빈다. 그는 "다른 사람들에게는 '7'이 행운의 숫자이지만, 나에게는 48이 행운의 숫자다"라고 밝혔다.

이적 선수의 배번도 발표됐다. 골키퍼 전종혁은 91번을, 박세진과 강윤구는 각각 19번과 24번을 달았다. 이강희는 22번, 김찬은 18번을 선택했다.

신인 선수들의 번호 선택도 눈에 띈다. 최예훈은 3번, 홍욱현은 5번, 조위제는 20번을 받았다. 신인 선수들이 한 자릿수 번호를 택한 것은 신인의 패기와 앞으로의 각오를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