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실 딸' 최준희, 엄마 꼭 닮았네 "유전의 힘은 무섭다"

2022-01-25 09:02:36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故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화보 촬영 사진을 보며 엄마를 떠올려 눈길을 끌었다.



최준희는 25일 인스타 스토리에 엄마의 립스틱 화보 사진을 자신의 사진과 나란히 배치하고 "누가 이거 보고 유전의 힘은 무섭다고 그랬어"라고 적었다.

사진에는 올림머리를 하고 양 옆으로 애교머리를 내린 당대 톱스타 최진실과 엄마의 얼굴을 쏙 빼닮은 준희의 올림머리와 애교머리 스타일 모습이 비교되어 있다.

크면 클수록 엄마를 닮아가는 준희의 모습이 예쁜 가운데 엄마를 닮은 모델 DNA도 눈길을 빼앗는다.

준희는 SNS를 통해 팬들과 소통을 이어가고 있으며 작가를 준비중이다. 팬들이 묻는 부모님에 대한 질문에도 피하지 않고 솔직하게 답하는 모습이 관심을 받고 있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