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하원미, 섹시한 분위기가 자연스러워…'대낮 샴페인 수다'

2022-05-14 08:30:24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야구선수 추신수의 아내 하원미가 섹시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 잡았다.



하원미는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무리 시끄러워도 우리의 수다를 막을순 없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한 레스토랑에서 샴페인을 즐기는 하원미의 모습이 담겼다. 샴페인 잔을 든 하원미는 은근한 미소로 즐거움을 드러냈다.

특히 하원미는 어깨를 드러내는 튜브톱 스타일의 상의를 입고 있어 눈길을 끈다. 군더더기 없는 완벽한 몸매를 자랑하는 하원미는 은근한 섹시미로 시선을 사로 잡는다.

한편 하원미는 2002년 야구선수 추신수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현재 미국 텍사스에 거주 중인 것으로 알려진 하원미는 필라테스 강사로 활동 중이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