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과 이혼 사이' 김구라 "살면서 가장 큰 스트레스=이혼..과정 힘들어"

2022-05-24 13:43:38

사진=티빙 제공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이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4일 티빙은 새 예능프로그램 '결혼과 이혼 사이'의 제작발표회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다. 행사에는 김구라, 김이나, 이석훈, 그리(김동현), 박내룡 PD, 이진혁 PD가 참석했다.

김구라는 결혼, 이혼, 재혼 중 가장 어려운 것에 대해 "사실 다 어렵다. 누군가 그런 얘기를 했잖나. 의학계에서도 실험으로 밝혀졌다는데 사람이 살면서 가장 큰 스트레스 중에 하나가 이혼이라더라. 이혼 과정이 굉장한 스트레스다. 이혼 하는 게 힘들다. 사실은 인연을 맺었다가 그게 다툼으로 인해서 정리가 된다는 게. 혹은 다른 이유로 부부의 연을 정리한다는 것이 힘든 상황이다"라고 했다.

'결혼과 이혼 사이'는 각기 다른 이유로 이혼을 고민하는 네 부부의 현실적인 결혼 생활을 솔직하게 담아낸 새로운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간 이혼 건수가 10만에 달하는 현시대 속에서 이혼 위기에 놓인 부부들의 모습을 객관적으로 들여다본다. 그리고 이들의 모습을 통해 크고 작은 만남과 이별 속에서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꼭 필요한 '행복을 위한 선택'에 대해 질문을 던지며 새로운 공감과 위로를 선사할 예정이다.

'결혼과 이혼 사이'에는 캣츠 출신 김지혜, 파란 출신 최성욱 부부와 티아라 출신 한아름, 김영걸 부부, 그리고 서사랑, 이정환 부부, 태권도 선수 출신 이유빈, 정주원 부부 등이 출연한다.

20일 첫 공개됐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