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KT 라모스도 교체. 우타 외야수 앤서니 알포드 영입

2022-05-26 10:57:08

KT 새 외국인 타자 앤서니 알포드. 사진제공=KT 위즈

[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KT 위즈가 외국인 타자도 교체했다.



KT는 26일 기존 외국인 타자 헨리 라모스와의 계약을 해지하고 대체 선수로 외야수 앤서니 알포드(Anthony Alford·28)를 총액 57만 7000달러에 영입했다고 밝혔다.

클리브랜드 가디언스 소속인 우투우타 외야수인 알포드는 2012년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3라운드 지명을 받았다.

2017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통산 6시즌 동안 102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9리, 8홈런, 20타점, 11도루를 기록했다.

마이너리그 통산 성적은 562경기, 타율 2할6푼8리, 53홈런, 233타점, 125도루이다.

KT 나도현 단장은 "알포드는 선천적인 파워를 갖춘 외야수로, 강한 타구를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강한 어깨와 수비를 압박할 수 있는 주력도 강점이다. 좋은 에너지로 팀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라모스는 올시즌 18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5푼(72타수 18안타) 3홈런, 11타점을 기록한 뒤 투수의 투구에 발가락 부상을 당했다. 한달 정도면 돌아올 것이라는 진단이었지만 복귀가 어려웠고 결국 KT와 이별하게 됐다. 권인하 기자 indy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