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문연 "목표 궤도 진입 누리호 탑재 위성 포착"

2022-06-24 11:12:58

왼쪽이 누리호 발사체 3단, 가운데는 더미위성, 오른쪽은 성능검증위성이다. [한국천문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천문연구원은 우주물체 전자광학 감시 시스템(OWL Net)으로 누리호 탑재 위성들을 포착했다고 24일 밝혔다.



누리호가 성능검증 위성과 더미 위성을 궤도에 무사히 올려놓은 것을 확인한 것이다.

천문연은 누리호 발사 당일인 지난 21일 오후 8시 20분부터 모로코에 있는 OWL Net 2호기로 추적을 시작해 22일 낮 12시 52분 3초와 오후 1시 3분 26초 사이에 발사체 3단과 더미 위성을 관측했다.
이어 천문연 대전 본원에 있는 OWL Net 0호기로 23일 오전 3시 49분 36초부터 오전 3시 50분 23초 사이에 성능검증 위성도 포착했다.

OWL Net은 천문연이 운영하는 국내 첫 무인 광학 감시 전용 시스템으로, 인공위성·소행성·우주 잔해물 등 지구 주변 우주물체를 관측한다.

한국·미국·이스라엘·모로코·몽골에 각 관측소가 있고, 천문연이 5개 관측소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모아 총괄 관리·운영한다.

천문연 관계자는 "OWL Net을 운영하면서 그동안 미국에 의존하던 인공위성궤도 자료를 우리나라도 독자적으로 확보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며 "이 시스템을 활용해 한반도 정지위성과 우주잔해물 충돌 후보를 감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kjunho@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