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모♥' 서수연, 10kg 쪘다더니 배만 볼록...옆에서 보니 더 완벽한 D라인

2022-06-25 13:20:46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D라인을 드러냈다.



서수연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는 길에 차가 너무 막혀서 주말은 집콕이지 싶었는데 막상 오니까 또 너무 좋고요♥ 동물 러버 곤충 러버 담호는 신났어요. 엄마는 무섭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서수연은 D라인을 뽐내며 아들과 나란히 걷고 있다. 둘째 임신 후 10kg이 쪘다고 밝힌 서수연은 배만 볼록 나온 모습으로 여전히 날씬한 몸매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한편 서수연은 배우 이필모와 TV조선 '연애의 맛'을 통해 만나 2019년 2월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둘째를 임신 중인 서수연은 8월 출산 예정이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