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3년 만에 파경' 강유미 "뼈아픈 상처, 용기내 말 못한 개인 아픔"

2022-07-07 15:38:21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개그우먼 강유미가 파경을 맞았다.



강유미는 7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강유미 ynmi kang 좋아서 하는 채널' 커뮤니티 채널에 "저의 개인적인 소식으로 놀라셨을 많은 분들께 기사보다 먼저 알려드리고 싶은 마음이 항상 있었지만 쉽게 용기내 말씀드릴 수 없는 개인적인 아픔이어서 먼저 말씀드리지 못했다"고 했다.

이어 "개인적으로 가까운 분들에게만 밝혀왔던 이혼이었고, 아직 모든 분께 미리 인사드리지 못해서 이런 기회로 알리게 된 점 죄송스럽다. 뼈아픈 상처였고 힘든 시간이었지만 구독자분들의 응원 덕분에 일적으로만큼은 바쁘게 지내올 수 있었던 점 이 기회에 정말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변함없이 재미있는 콘텐츠로 최선을 다하여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유미는 2019년 8월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했다. 유튜브 채널을 통해 결혼 소식을 알리며 기쁜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그러나 결혼생활 약 3년 만에 이혼 소식을 알리며 파경 소식 역시 직접 전했다. 구체적인 이혼 사유에 대해서는 특별히 알리지 않았다.

강유미는 2004년 KBS 19기 공채 개그우먼으로 데뷔해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다양한 인기 코너로 활약했다. '분장실의 강선생님', '사랑의 카운슬러' 등에서도 유행어를 남긴 바 있다.

다음은 강유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강유미입니다. 먼저, 저의 개인적인 소식으로 놀라셨을 많은 분들께 기사보다 먼저 알려드리고 싶은 마음이 항상 있었지만 쉽게 용기내 말씀드릴 수 없는 개인적인 아픔이어서 먼저 말씀 드리지 못하였습니다. 개인적으로 가까운 분들에게만 밝혀왔던 이혼이었고, 아직 모든 분께 미리 인사 드리지 못해서 이런 기회로 알리게 된 점 죄송스럽습니다.

뼈아픈 상처였고 힘든 시간이었지만 구독자분들의 응원덕분에 일적으로만큼은 바쁘게 지내올 수 있었던 점 이 기회에 정말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변함없이 재밌는 컨텐츠로 최선을 다하여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