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국내 최초 대테러작전용 다족보행로봇 개발 착수

2022-08-11 08:35:18

[현대로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로템이 군용 다족보행로봇사업 개발 사업을 국내 최초로 수주했다.
현대로템은 10일 정부과천청사에서 방위산업기술지원센터와 대테러작전용 다족보행로봇 신속연구개발사업 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현대로템은 이번 협약을 통해 2024년까지 대테러작전용 다족보행로봇을 개발하고 로봇 본체, 임무장비 및 원격조종장치 등 시제품을 육군에 납품한다.
대테러작전용 다족보행로봇은 4족 보행로봇으로 험로 및 장애물 구간에서도 자유롭게 기동할 수 있으며 원격으로 조종이 가능하다.
로봇팔, 원격무장통제장치, 섬광폭음탄 및 최루가스 살포기, 체온측정장치 등 다양한 임무장비를 탈부착할 수 있어 다용도로 활용할 수 있다.
현대로템은 이번 사업을 통해 다족형 플랫폼 핵심기술을 고도화하고 로보틱스, 첨단기술을 중심으로 재편 중인 미래 방산 시장에 대응한 기술 역량을 강화할 방침이다.
한편 현대로템은 지난 4월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레인보우로보틱스와 이번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현대로템이 체계 종합을 맡아 레인보우로보틱스의 민수용 다족보행로봇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드웨어, 소프트웨어(SW) 등 군용 개조 개발에 나선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대테러작전용 다족보행로봇 개발 사업 수주로 다족형 플랫폼 관련 핵심기술을 확보하고 관련 사업 기반을 강화할 것"이라며 "연구개발 활동에 역량을 집중해 미래 제품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기술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built@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