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가릴곳만 겨우 가린 하의실종패션…해킹범 압도할 눈빛

2022-09-29 06:35:11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근황을 공개했다.



제니는 28일 자신의 SNS에 "탬버린즈 팝업 놀러간 날"이라며 사진을 여러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제니는 화이트 컬러 미니 드레스를 입고 다양한 포즈를 취해보이고 있다. 오프숄더에 하의실종 패션으로 과감한 노출을 감행, 섹시한 몸매를 드러내 눈길을 끈다. 여기에 제니는 특유의 고양이상 미모를 뽐내며 도발적인 눈빛을 보내 팬들을 열광케 했다.

제니는 최근 해킹범이 방탄소년단 뷔와의 사진을 공개한 것을 넘어 개인적인 일상을 담은 비공개 사진까지 오픈하며 심각한 사생활 노출 피해를 겪고 있다. 이에 제니 팬들은 제니를 보호해야 한다는 내용의 성명서까지 발표하기도 했다.

제니가 속한 블랙핑크는 16일 정규 2집 '본 핑크'를 발표, K팝 걸그룹 최초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정상을 차지했으며, 메인 싱글 차트인 '핫100' 차트인에도 성공했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