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박민영 측 "이미 이별한 상태, 금전적 제공 안 받았다"

2022-09-29 17:32:00

스포츠조선DB

[스포츠조선 정빛 기자] 배우 박민영이 최근 불거진 열애설에 입장을 밝혔다.



박민영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는 29일 공식입장을 내고 "박민영은 현재 열애설 상대방과 이별을 했다"라며 "박민영이 열애설 상대방으로부터 많은 금전적 제공을 받았다는 것은 결코 사실이 아니다"라고 했다.

앞서 디스패치가 지난 28일 박민영의 열애 상대 강 씨가 빗썸, 인바이오젠, 비데트, 버킷스튜디오 등의 숨겨진 주인이라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열애설 관련해 확인 중"이라는 박민영 측은 하루 뒤인 29일 다시 입을 열었다.

소속사는 "박민영의 열애설과 관련하여, 소속사 입장에서 사실관계 확인 등에 시간이 필요하여 다소 입장 표명이 늦어진 점 사과드린다"고 먼저 인사했다.

강 씨와의 열애설과 관련해서는 "이별을 했다"고 했다. 또 강 씨가 박민영에게 고가의 슈퍼카를 선물했다는 디스패치 보도에 대해서는 "박민영이 열애설 상대방으로부터 많은 금전적 제공을 받았다는 것은 결코 사실이 아니다"라고 했다.

또 박민영의 친언니가 강 씨가 실소유했다는 의혹을 받는 회사 중 한 곳인 인바이오젠의 사외이사를 맡은 것에 대해서는 "언니인 박모씨도 인바이오젠에 사외이사 사임 의사를 전한 상태"라고 전했다.

소속사는 "박민영은 현재 방영되고 있는 수목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촬영을 잘 마치는 것이 지금의 최우선 과제이기에 방송에 지장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본인은 물론 가족 및 자신과 관계한 모든 이들의 행동에 더욱 신중을 기하고 앞으로도 성실히 배우로서 공인으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음은 박민영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입장 전문.

후크엔터테인먼트 권진영 대표입니다

배우 박민영의 열애설과 관련하여, 소속사 입장에서 사실관계 확인 등에 시간이 필요하여 다소 입장 표명이 늦어진 점 사과드립니다.

우선 배우 박민영은 현재 열애설 상대방과 이별을 했습니다.

그리고 배우 박민영이 열애설 상대방으로부터 많은 금전적 제공을 받았다는 것은 결코 사실이 아닙니다.

언니인 박모씨도 인바이오젠에 사외이사 사임 의사를 전한 상태입니다.

배우 박민영은 현재 방영되고 있는 수목 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촬영을 잘 마치는 것이 지금의 최우선 과제이기에 방송에 지장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아울러 배우 본인은 물론 가족 및 자신과 관계한 모든 이들의 행동에 더욱 신중을 기하고 앞으로도 성실히 배우로서 공인으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임할 것입니다.

다시 한번 배우 박민영이 앞으로 남은 드라마 촬영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너른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정빛 기자 rightligh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