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 불감? 큰 사고 날뻔..씨엘, 男관객 무대 난입→포옹 돌발 상황, 경호 빈틈

2022-09-30 07:35:11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2NE1(투애니원) 씨엘이 공연 도중 무대에 난입한 남성 관객으로 인해 아찔한 상황에 처했다.



씨엘은 29일 열린 서울 중앙대학교 축제 공연 무대에 올랐다가 관객 난입 소동극을 겪어야 했다. 씨엘이 무대를 펼치던 도중 무대에 난입한 한 남성이 씨엘을 끌어안았고, 이후 흥을 주체하지 못한 듯 무대 뒤에서 뛰어다니며 공연을 방해하기도 했다.

이에 당황할 법 하지만, 씨엘은 일단 관객에게 마이크를 대주며 무대의 일환인 것처럼 수습해나갔고, 이 관객은 뒤늦은 제지로 무대에서 내려왔다. 이 남성은 또 씨엘에게 팬심이었다고 소리를 질렀고, 이에 씨엘은 손을 흔들며 해당 남성에게 인사를 해주는 등 노련하게 상황을 풀어나가는 모습을 보였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퍼진 이 영상을 통해 팬들은 우려의 목소리를 내는 중이다. 무대 위로 남성이 난입할 때까지 제지하지 않은 경호인력 등에 대한 불만을 터뜨리는 것.

앞서 축제 무대 도중 난입한 관객들로 인해 가수들의 안전에 문제가 되는 상황이 여러 번 발생해왔다. 소녀시대 태연은 손목이 잡힌 채 끌려나갈뻔했고, 이를 같은 멤버인 써니가 제지하는 사고도 있었다. 또 허각은 무대에 난입한 취객이 마이크를 빼앗고 불만을 터뜨려 무대에서 잠시 피하는 상황이 발생한 바 있기도.

이번 씨엘의 사태 역시 남성 관객이 무대 위로 난입해 씨엘을 끌어안는 등의 성희롱적 행동을 이어간 상황이라 팬들과 대중들의 불안이 이어지는 중이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