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얼굴은 붓고 몸은 커졌다 했더니…스테로이드 부작용으로 살이 쪘다고?

2022-11-24 21:20:46



[스포츠조선 이정혁 기자]가수 소유가 스테로이드제 부작용으로 살이 쪘다고 고백했다.



24일 소유의 유튜브 채널 '소유기'에 '고급스럽고 깔끔한 분위기의 연말 메이크업 & 겨울철 촉촉 피부 팁'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소유는 "제가 여러분도 아시다시피 집순이잖아요. 오랜만에 친구들이랑 모이기로 했는데 꾸미다 보면 기분이 굉장히 좋아지잖냐. 그래서 차도녀 느낌으로 겟 레디 위드 미를 찍어본다"라며 환절기 필수 아이템을 소개했다.

처음 소유는 스킨으로 얼굴을 살살 닦아 준 뒤, 뜻밖의 소식을 전했다.

"근데 여러분 슬픈 소식이 있다"라고 말문을 연 소유는 "이 영상이 나갈 때쯤엔 괜찮아져 있겠지만 제가 목 디스크에 걸렸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그래서 제가 지금 말하려고 하는 건 살이 좀 쪘다고요"라고 했다. 그는 "스테로이드 약 때문에 살이 좀 찐다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요즘 환절기엔 예민해져서 수분을 많이 넣어주는 것이 아주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소유만의 비결도 공개했는데, 원래는 메이크업 전에 마스크팩을 해준다는 것.

이후 소유는 세럼과 크림 등 다양한 기초제품으로 화장을 했고, 마무리를 하는 아이메이크업으로 멋진 연말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또 메이크업이 진해졌을 때는 심플한 패션을 택할 것을 권했다. "눈에 음영은 주되 최대한 색조는 덜어내야 입술에 포인트를 줄 수 있다"는 팁도 잊지 않았다.이정혁 기자 jjangga@sportschosun.com

사진 출처=유튜브 '소유기'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