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영, 건강 상태 고백 "10년 넘도록 바보같이 몸을 돌보지 않아..."

2022-11-30 10:18:39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겸 화가 이혜영이 건강 상태가 좋지 않아 재활 중이라고 밝혔다.



이혜영은 30일 "10년 넘도록 그림에 미쳐 바보같이 몸을 돌보지 않아 어깨 등 목 손목 허리에 극심한 근육 통증으로 재활 중입니다. 멋진 전시에 신작을 보내지 못하고 2015, 1017. 그림을 보냅니다"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이혜영은 미국에서 열리는 전시회에 보내는 그림을 공개했다. 화려한 색감과 개성이 돋보이는 이혜영의 그림은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이혜영은 "하나는 자화상이고, 하나는 엄마를 표현하고 싶었나 봅니다. 마이애미에서 만나보실 수 있어요"라고 그림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어서 몸이 건강해져서 또 그림을 그리고 있을 제 모습을 꿈꾸며 끄적끄적"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혜영은 2011년 연상의 사업가와 재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