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요태 팬들 항의 "왜 지금까지 콘서트 안했지?"…'관객 만족도 200%'

2022-12-03 21:17:15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국민그룹 코요태가 콘서트 투어의 시작을 알리는 성남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연말연초를 달굴 예정이다.



코요태는 3일 오후 5시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2022 코요태 콘서트 투어 'LET's KOYOTE!' 성남 공연을 개최, 약 3시간 동안 공연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콘서트 시작과 동시에 DJ가 코요태의 레전드 명곡 리믹스로 공연장을 클럽으로 만들며 관객들의 흥을 끌어올린 가운데, 이어서 등장한 코요태는 레전드 명곡 중 하나인 '실연'으로 첫 무대를 꾸미며 시작부터 떼창을 유발했다.

첫 무대를 마친 코요태는 "리더 김종민", "두 아들의 엄마 신지", "중재를 맡은 빽가"라고 관객들에게 인사했다. 3층까지 객석을 꽉 채운 관객들을 보면서 울컥한 것도 잠시, "16강도 갔는데 이제부터 달려야 한다"라며 '불꽃' 무대를 선보이며 명곡 메들리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이어 차태현, 테이, 문세윤, 김준현, 딘딘 등 동료 연예인들의 축전 영상이 이어진 가운데 '뉴트로 열풍 시초엔 코요태가 있었다'라며 'Good Good Time', 'Hollywood', '팩트', 'Passion', '파란'까지 연달아 선보였다.

이후에도 코요태는 멤버별 솔로 무대를 비롯해 '반쪽'과 '영웅' 등 신곡 무대, '디스코왕', '비몽', '비상', '순정', '우리의 꿈', '만남' 등 레전드 히트곡 무대를 꾸미며 공연장을 열기로 가득 채웠다.

특히 "당신의 영웅은 누구인가요?"라는 질문에 대한 관객들의 답변이 적힌 포스트잇을 읽으며 3년 전 콘서트에서 만난 관객과 재회하는가 하면, 일본에서 한국으로 시집을 왔는데 코요태를 보고 힘을 받았다는 팬 등 소통하는 과정에서 멤버들은 관객들의 진심에 눈물을 쏟기도 했다.

이처럼 콘서트 투어의 첫 시작인 성남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코요태는 오는 18일 천마아트센터에서 열리는 대구 공연, 내년 1월 7일부터 8일까지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개최되는 서울 공연으로 향한다.

다시 한번 전성기를 맞은 코요태가 이번 콘서트로 새로운 전설을 다시 써 내려가고 있는 가운데, 다음 콘서트에서 또 어떤 무대를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코요태는 오는 18일 오후 5시 천마아트센터에서 열리는 대구 공연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