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혜연 "♥주진모가 내 외모 지적, 하관 넙데데하다고…보톡스 맞았다" ('미쓰와이프')[SC리뷰]

2023-01-25 07:12:33



[스포츠조선 정빛 기자] 의사 민혜연이 남편인 배우 주진모의 외모 지적을 폭로했다.



24일 방송된 MBC 설 특집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미쓰와이프'에서는 스타 남편을 둔 12명 아내들의 두 번째 이야기로 꾸며졌다.

민혜연은 "남편은 친절한 팩폭남"이라며 "말을 되게 예쁘게 하는데 욕인지 칭찬인지 애매할 때가 있다"라고 했다.

이어 "외모나 옷을 얘기하기 전에 '기분 나쁘게 생각하지 말고 들어'라고 한다"라며 "저에게 '자기 요즘 하관이 넙데데해졌어'라고 하더라"고 말했다.

또 "기분 나쁘지만 보톡스 맞았다"라며 "사람들이 요즘 얼굴 좋아졌다고 하더라"고 덧붙였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방송에는 아내를 응원하기 위해 찾아온 남편들의 모습이 많은 주목을 받았다. 김영권, 이용규 등 월드클래스 국가대표 운동선수부터 류승수, 앤디, 장동민, 박성광, 박휘순, 기욤 패트리 등 아내를 위해 한달음에 달려온 남편들의 특별한 외조로 훈훈함을 자랑했다.

이어 남편들과 붐의 인터뷰도 진행됐다. 김영권은 인터뷰 도중 말실수를 해 뜻밖의 재미를 선사하기도 했고, 이용규는 프로 생활 은퇴에 대해 깜짝 언급하기도 했다.

사진='미쓰와이프' 방송화면 캡처

정빛 기자 rightlight@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