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 너무 추워…12월 골퍼들이 가장 많이 찾은 이곳은

2023-01-25 10:07:02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지난 한 달간 골퍼들이 가장 많이 찾은 지역은 베트남이었다.



전세계 골프장 실시간 연결 플랫폼 에이지엘(AGL)이 19일 발표한 해외 골프 자유여행 서비스 이용 통계에 따르면, 지난 12월 1일부터 한 달간 이용객 중 43%가 베트남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태국(40%)이 뒤를 이었으며, 필리핀과 괌, 사이판도 이름을 올렸다.

도시별로 살펴보면 베트남 다낭에 한국 골퍼들이 가장 많이 몰렸다. 다낭은 베트남 내에서도 호치민, 나트랑 등을 제치고 압도적인 인기를 받았다. 태국은 치앙마이, 파타야, 방콕 등 주요 골프 도시들이 고른 분포를 보였다.

12월은 골프가 불가능한 한국을 떠나 따뜻한 곳을 향하는 해외 골프 여행 극성수기로 꼽힌다. 에이지엘은 자유 여행 업체 마이리얼트립과 손잡고 골프장 예약이 힘든 골퍼들에게 실시간 골프장 티타임 예약을 돕고 여행자들이 입맛에 맞게 골프 여행 코스를 설계하는 해외 골프 자유여행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실시간 티타임 예약 및 송영 서비스 등 연계 상품도 제공하고 있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

 
Click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