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 풀세트 최초, 풀 티타늄 장착, 비거리 해결!

2020-10-27 16:59:48

2021년 로얄골드 풀세트[12pcs] 골프 초심자 때부터 초장타를 경험하면 싱글 골퍼로 직진하게 된다. 200% 비거리를 뽑아내는 능력이 저절로 몸에 배기 때문이다. 2021년형 야마모토 로얄 골프 풀세트가 이를 위한 최선의 클럽임을 스포츠조선 든든몰골프 MD가 10월22일 남부cc에서 체감했다.

라운드해보니, 이 가격에 이런 구성이 가능하다는 게 믿기지 않았다. 단품 가격만 80만원대인 황금 로얄 드라이버는 최고급 '6-4 고반발 티타늄'에 53g 경량 샤프트를 결합했다. 첫 홀부터 220m를 쭉쭉 날아갔다. 몇 홀 지나 이날 머리를 얹은 40대 중반 동반자에게 쳐보게 하니, 200미터를 똑바로 때려냈다. 본인이 가져온 드라이버보다 40미터가 더 나가는 보고도 믿기 어려운 샷이었다.

경량스틸 아이언 세트는 공이 잘 맞은 건 물론이고, 피칭(P)과 샌드웨지(S) 사이에 어프로치웨지(A)까지 넣은 완벽 구성이었다. 원가 절감을 위해 A웨지를 삭제하는 여타 풀세트와 달리 52, 56도를 추가 구매할 필요가 없어서, 이것만으로도 30만원선의 추가 지출을 막아 준다.

2021년형 야마모토 로얄 골프 풀세트는 무상 A/S 1년을 보장하는 야마모토 골프 정품이다. 20미터 더 나가는 풀 티타늄 드라이버, 3번 우드, 4번 유틸리티, 5~9번 아이언 P·A·S 웨지, 퍼터에 시가 50만원 상당 고품격 캐디백과 보스톤백까지 포함하며 샤프트는 R과 SR 중 선택하면 된다. 스포츠조선 든든몰(www.dndnmall.co.kr)은 이 모든 구성의 풀세트를 드라이버 한 자루 가격보다 저렴한 69만원에 10세트 한정 판매한다. 무려 72%할인이다. 국내 출시를 기념하는 극소량 프로모션이다.

전화문의 1688-2528


☞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 명품 'CNC' 금장퍼터, 78%할인, 20자루한정!

스포츠조선닷컴 김상범기자 namebum@sportschosun.com